안녕하세요 망고누나에요 :)

꼬물이가 망고네에 온지 벌써 7일째.

 

추석 연휴인지라 믿고 갈만한 병원들이 문을 닫을 상황.

예전 남식이 구조/TNR했을때 큰 도움을 주셨던 동네 캣맘님 댁에 SOS요청 후,

꼬물이 피부염 치료하러 가기로 했답니다.

 

 

 

오구오구

오늘도 아침부터 잔망잔망하는 꼬물이

 

 

 

 

 

 

 

 

 

 뭐라구요? 오늘 어디간다구요?

 

외출 전 아침 맘마 먹고

응아 쉬야 다하고 나가자싶어 분유부터 태워왔어요.

 

 

 

 

 

 

새벽사이 배가 고팠던건지,

우유냄새 맡고 부리나케 달려오는(그래봤자 케이지 안ㅋㅋ)

꼬물양

 

 

 

 

 

 

 

 

 

킁킁

언넝줘요 언넝!!

 

 

 

 

 

 

 

 

 

 

은 무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보온용으로 뉘여놓은 물통에 앞으로 고꾸라지심.ㅋㅋㅋㅋㅋ

핰ㅋㅋㅋㅋ병맛 터지고 귀염터지고ㅠㅠㅠㅠ

 

 

 

 

 

 

 

 

 

츕츕츕츕

 

 

 

 

 

 

 

 

 

 

챱챱챱ㅊ뱣뱌

요정이세요ㅠㅠ??????

어쩜 이리 아름다우세요?ㅠ?ㅠ???

 

 

 

 

 

 

 

 

 

 

꼬물이는 7일사이 아주 울버린이 되었습니다.

발톱이 아주 그냥..

이제는 막 손에서 발에 딱 힘주고 몸부림 치면

제 손등 여기저기 발톱자국..ㄷㄷ

 

 

 

 

 

 

 

 

 

네?? 울버린이라뇨??

 

 

 

 

 

 

 

 

저 그런거 모르겠는데요 ㅇ_ㅇ????

 

 

 

 

 

 

 

 

 

 

 

흐.. 아무리봐도 꼬물이는 강아지가 아닐까싶어요.

눈망울이 그렁그렁

뭔가 억울한듯 처진 눈이 강아지 같은 느낌이에요.

 

 

 

 

 

 

 

 

 

 

우유 한사발 하시더니 골골골골골

모터 돌아가십니다.

 

 

 

 

 

 

 

 

근데 요 쪼꼬만 놈을 어케 데려가지..?

거리가 어중간해서 걸어서 20분인데.

 

 

 

 

 

 

 

 

 

어떻게 모실꺼야 집사냔아!

 

 

 

 

 

 

 

 

 

케이지에 넣고 가자니 구멍이 숭숭 바람이 숭숭

게다가 몸집도 워낙 작아서 이리저리 치일것이 분명..

 

 

 

 

 

 

 

 

보온용 물병까지 굴러다니면 아주 위험할텐데 말이죠.

 

 

 

 

 

 

 

 

 

그래서 결정한 것이

똥 오줌 시원하게 해결하고

처음 우리집 데려왔을 때 처럼.

앞가방에 보온용 물병 제일 아래 넣고

수건깔고 혹시 몰라 키친타올 깔고

꼬물이 넣고 출발~

 

 

 

 

 

 

 

 

아 언니 잠시만

나 쭙쭙이 좀

 

 

 

 

 

 

 

 

 

 

쭙쭙이 좀 하고갈게!!

 

 

 

 

 

 

 

 

 

결국 한 10분 줄기차게 쫍쫍쫍 빨아대다가 출발 하셧다는.....ㅋ

 

 

 

2편에서 계속됩니다..★

47

  1. 진실된 2014.09.10 11:28 신고

    아니 이렇게 귀여울수가!!

MYOYOUN SKIN